인기글 [06/22] (유머) SJ 레스토랑 근황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 

[6·13 지방선거-판세 분석]민주당, 서초구 빠진 서울 구청장·경기 29곳서 ‘우세’

[시사게시판]
글쓴이 : 최고사기꾼 날짜 : 2018-06-14 (목) 01:02 조회 : 400
출처: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806140003015&code=910110

[6·13 지방선거-판세 분석]민주당, 서초구 빠진 서울 구청장·경기 29곳서 ‘우세’
이종섭·배명재·고영득·김정훈 기자 nomad@kyunghyang.com


http://img.khan.co.kr/news/2018/06/14/2018061401001591000124521.jpg

전국 226개 시·군·구의 기초단체장 선거 결과는 광역단체장 선거와 마찬가지로 더불어민주당의 전반적인 승리가 예상된다. 자유한국당은 전통적 지지 기반인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일부 ‘체면치레’를 하는 데 만족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제3당의 입지를 놓고 경쟁했던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은 모두 이번 선거에서 존재감을 발휘하지 못했다. 선거 초반 판세와 예상대로 정부·여당에 대한 높은 지지율이 선거 막판까지 이어진 결과로 풀이된다.

중간 개표 결과 등을 토대로 보면, 민주당은 이번 선거에서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둘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이 역대 지방선거에서 가장 많은 기초단체장을 배출한 것은 당시 228곳 중 92곳에서 당선인을 낸 2010년 제5회 지방선거다. 민주당은 이번 선거에서 이를 넘어 최소 120명 이상의 기초단체장 당선인을 배출할 것으로 보인다. 역대 지방선거에서 특정 정당 쏠림 현상이 가장 심했던 때는 2006년 제4회 지방선거였다. 당시 한나라당(한국당 전신)은 230곳의 기초단체장 선거에서 155명의 당선인을 냈다.

■ 민주당 수도권 압승

민주당은 최대 승부처인 서울에서 25개 구청장 선거 중 20곳 이상에서 우세를 보이며 압승을 예고하고 있다. 2014년 지방선거에서 20명을 당선시킨 데 이어 이번에는 한국당의 불패 지역으로 인식돼 온 강남 3구까지 넘보는 상황이 됐다. 지난 선거에서 강남 3구와 중구, 중랑구 5곳에서만 승리한 한국당은 이번에 더 초라한 성적표를 받게 됐다. 구청장 선거 표심에도 민주당과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의 높은 지지율이 반영된 것으로 볼 수 있다.

경기지역 31개 기초단체장 선거에서도 민주당의 약진이 두드러진다. 민주당은 지난 선거에서도 17개 시·군에서 당선돼 13곳을 차지한 새누리당(한국당 전신)보다 우위를 점했지만, 이번에는 그 이상의 성적이 기대된다. 13일 오후 10시30분 현재 31개 자치단체 가운데 거의 모든 곳에서 민주당의 우세가 점쳐지고 있다. 인천에서는 민주당의 강세가 더 두드러진다. 10곳의 기초단체장 선거에서 민주당은 최대 9곳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당의 우세 지역은 강화군 1곳에 불과하다. 선거 막판 정태옥 한국당 의원의 ‘이부망천(이혼하면 부천 살고 망하면 인천 산다)’ 발언도 인천지역 선거 판세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쳤을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 ‘중원’도 판도 변화

선거 민심의 ‘바로미터’로 인식되는 충청권과 강원도는 지난 선거와 비교해 판도 변화가 뚜렷했다. 대전에서는 민주당이 지난 선거에서 처음 5개 구 중 4곳을 차지한 데 이어 이번에는 5곳을 모두 석권할 것으로 예상된다. 보수세가 강했던 충남과 충북, 강원 기초단체장 선거에서도 민주당이 판세를 완전히 역전시켰다. 3곳 모두 지난 선거에서 광역단체장은 민주당이 당선됐지만 기초단체장은 한국당이 우세했다. 민주당은 지난 선거에서 15개 시·군 중 5곳을 얻는 데 그쳤던 충남에서 이번에는 절반 이상의 당선이 예상된다. 충북도 11곳 중 최대 8곳 정도에서 민주당의 승리가 예상된다. 한국당의 당선 가능성이 있는 지역은 3∼4곳 정도다. 2010년 선거에서는 새누리당이 6곳, 새정치민주연합이 3곳을 차지했고, 2곳은 무소속이었다. 기초단체장 선거만큼은 ‘보수 텃밭’으로 인식돼 온 강원도 18개 시·군 중 절반 이상이 민주당 당선 가능 지역이다. 당선 지역이 1곳뿐이었던 2010년과 비교하면 커다란 변화다. 당시 15곳을 석권한 한국당은 절반 정도를 수성하는 데 그칠 것으로 전망된다. 남북관계 개선 등 정국 상황이 강원지역 표심 변화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 영남에 균열, 돌아온 호남 민심

민주당은 ‘난공불락’이던 영남지역 기초단체장 선거에서도 균열을 냈다. 민주당은 지난 선거에서 부산·대구·울산·경남·경북 5개 시·도 70곳의 시·군·구청장 선거에서 단 1명의 당선인을 배출하는 데 그쳤다. 이번에는 부산 16개 기초단체장 선거 중 3곳 정도가 접전 지역이다. 울산은 5곳 중 2곳 이상에서 민주당의 당선 가능성이 점쳐진다. 부산과 울산 모두 역대 지방선거에서 민주당 소속 기초단체장 당선인이 나온 적이 없는 지역이다. 경남도 18개 시·군 중 5∼6곳에서 민주당 당선이 예상된다. 한국당 당선이 예상되는 나머지 지역에서도 민주당 후보들의 선전이 눈에 띈다. 한국당은 이번 선거에서 대구·경북의 아성을 지키는 데 만족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대구의 1곳에서 민주당 후보가 접전을 펼치고 있어 균열 가능성이 엿보인다. 경북은 23개 시·군 중 17곳 정도에서 한국당 당선이 예상된다. 6개 지역에서는 한국당 공천을 받지 못한 현역 시장·군수가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 가능성이 점쳐진다.

호남지역에서는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이 민주당 독식을 견제하고 나섰지만 다소 역부족인 분위기다. 광주는 5개 구청장 모두 민주당의 당선이 예상된다. 전남은 22개 시·군 모두 민주당의 우위가 예상되는 가운데 6곳에서 민주평화당과 무소속 후보가 민주당과 접전 양상을 보였다. 지난 선거에서 14곳 중 절반을 무소속이 차지했던 전북에서도 이번에는 민주당이 10곳 정도에서 당선 가능성을 보인다. 2010년 무소속 후보에게 상당 지역을 내준 민주당이 돌아섰던 민심을 일정 부분 되찾은 결과로 풀이된다.

최고사기꾼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변화 2018-06-14 (목) 01:04
서초구민 욕하려고 했는데...

서초구청장이 잘했다네요;;
어쩔수 없다고 봅니다.

사람 보고 뽑은것까지 욕하기에는...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향후 일정 및 개선작업안내 및 광고추가 안내 (7) eToLAND 06-15 9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33) 이미지첨부 eToLAND 04-26 41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3) eToLAND 07-18 19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3 8
163128 [일반]  [펌글] 난민은 왜 생겨났고 문제가 되는가 (1) 천마신공 02:38 0 16
163127 [뻘글]  간혹 작성자를 따라다니며 저격을 하는 사람이 있더군요. 병sin 02:34 0 49
163126 [고민]  흥남철수작전 그리고 제주난민 (3) 없는게죄 02:27 2 111
163125 [일반]  예멘 사람들을 왜 그리 감싸주는지 이해가 안됨... 그냥 난민이 아님 (5) 이미지첨부 비타3000 02:24 0 120
163124 [뻘글]  g마켓에서 라면 60봉지 샀는데 배달이 20일 넘게 지연. (3) 병sin 02:23 0 190
163123 [뻘글]  보통 월급일이 언제죠? (5) Element 02:22 0 98
163122 [일반]  유시민이 이재명에게 아주 크게 실망한 이유 (13) 이미지첨부 몬바타 02:21 11 295
163121 [일반]  snl코리아가 종영됬군요 (3) 양달희 02:17 0 247
163120 [단문]  북한이 개방한다면...대한민국 산업 중 가장 먼저 북한으로 들어가야 하는 것은..... (9) 까르망 02:09 0 277
163119 [뻘글]  모르면 모른다 하는게 가장 좋은것 같습니다. (2) 병sin 02:09 0 147
163118 [일반]  난민 반대한다는 의견쓰면 안되는 이유가 뭐죠? (7) 아자토스 02:08 1 144
163117 [일반]  페루 2패로 예선탈락거의 확실화 (3) 꼬리치레 02:06 1 149
163116 [일반]  난민 받읍시다 (4) 불의를 02:06 2 219
163115 [잡담]  DELL G3 3579 노트북 아시는분 계세요? 이미지첨부 제미니 02:05 0 94
163114 [일반]  ‘유령주식’ 삼성증권 6개월 영업정지 (4) 토틋넘 02:04 1 163
163113 [뻘글]  이렇게 난민에 관하여 대두가 되고 있는데 (1) 병sin 02:03 0 121
163112 [일반]  혐오를 조장 하면서 분탕 치러 오는 사람들이 몰려오네요 (11) 소다 02:01 2 172
163111 [일반]  난민 문제는 애초 입국 찬반만 뜨겁군요. (5) 장산김선생 01:59 1 129
163110 [단문]  예멘 난민에 대한 아이엠피터님의글 (잘쓰신거 같아 들고왔습니다) (8) 이미지첨부 부여휘 01:57 7 217
163109 [도움]  난민 이랑 인권 이랑 무슨 관계가 있나요? (9) 병sin 01:50 0 252
163108 [날씨]  폭염이 기승을 부려 가장 덥겠고 한여름 날씨가 계속됨 (1) qwervcxz 01:49 0 171
163107 [잡담]  인텔 ceo 사임이군요 (1) 이미지첨부 PS4Pro 01:48 0 386
163106 [일반]  난민 통과 안되는데 왤케 김칫국들이 많죠? (4) 꼬부기 01:46 1 203
163105 [뻘글]  차별은 당연한거라 생각합니다. (7) 병sin 01:44 0 178
163104 [일반]  재일교포의 상당수가 제주난민입니다. (54) 어깨통증 01:40 3 410
163103 [일반]  이거 재배가능 양귀비 인가요?? (9) 이미지첨부 빨간피러 01:24 0 590
163102 [잡담]  세금은 많이 낼수록 좋다고 생각합니다. (24) 병sin 01:24 0 305
163101 [잡담]  인권 운운하는 사람들을 싫어합니다. (7) 씨오씨 01:24 0 218
163100 [잡담]  조센징 vs 난민 그리고 반한 재특회... (73) 메르쿠치 01:21 4 276
163099 [뻘글]  난민을 받으면 정치적으로 누가 가장 이득을 볼까요? (6) 병sin 01:19 0 24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