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8] (유머) 배정남이 8년만에 밝힌 마르코 난투극 사건.jpg (61)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잡담] 

국민은 무섭습니다.

[시사게시판]
글쓴이 : coco01 날짜 : 2018-06-14 (목) 02:15 조회 : 938
압도적인 힘으로 밟아서  다 개표 하기도 전에 자유발정당 지도부 그자리에서 참수 해버렸습니다.
정치적으로 더이상 나서지 못하게 완전히 끝장을 내버렸네요.
홍돼지 혀를 자르고 머리를 쳐 내고 자유발정당을 포함한 야당 ㅅ끼들 다 야확찢을 해버렸습니다.

민주당도 좋아만 할것이 아니라 이제 대통령을 도와 국민을 어찌 섬길 것인가 내일 당장
고민해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대한민국 평화시스템이 급박하게 돌아가고 있습니다.
내일 당장 경제를 어찌 살릴 것인가, 문대통령을 도와 국민을 어찌 섬길것인가 고민해야 합니다.
이제 야부리는 안통한다는거 여야구분없이 뼈저리게 알았을 테지요.

여당을 비난 하는것이 아닙니다. 문대통령을 돕고 국민을 섬기는 것에만 집중 해야 한다는 것이죠.
그것만이 살길이라는 겁니다. 물론 야당 ㅅ끼들이 주둥아리로, 땡깡질로 방해 해서 한계가 있었지만
여당이 잘해서 힘을 주는것이 아니니까요. (물론 잘 할것이라 믿고 있습니다.)



그나저나 홍돼지 발정제 처먹고 발정나서 멱따는 소리 못들어서 심심해서 어쩌죠?ㅋㅋㅋ 
재미있는 장난감 같은거였는데... 시원하면서도 살짝 아쉽다는 생각도 드네요.



거스기 2018-06-14 (목) 02:17
민주당은 자만했다간 한순간에 무너집니다. 이제부터 진짜 시작이고 조심해야죠
문제는 이놈들이 자만했다가 넘어진게 한두번이 아니라서...
     
       
필소구트 2018-06-14 (목) 02:28
추천!
금초딩 2018-06-14 (목) 02:17
홍크나이트 안크나이트 둘이 같이 떠나면 허전해질듯..
그래도 씹고 뜯고 맛보기는 좋은 사람들이었는데
카테고리 2018-06-14 (목) 02:17
홍준표 대표직 유지해야 됩니다. 앞으로도 지금과 같이 발언해야 됩니다
님도 도와 주세요.
슈이치 2018-06-14 (목) 02:17
역시 레드당은 이번선거로 짓밟히네요
파지올리 2018-06-14 (목) 02:18
ㅊㅊ
노망주 2018-06-14 (목) 02:23
이제 진짜 시작입니다. 사실 지금 경제 상황이 안좋은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지금의 경제 상황을 갓 1년된 정권에게 책임을 묻는 것은 옳지 않다는 국민들의 판단이 오늘의 결과를 만들었겠죠.

하지만 지금 이렇게 정권에 힘을 실어줬음에도 성과를 내지 못한다면 2년뒤의 총선에서 심판을 받는건 바로 민주당이 되겠죠. 오늘 정도야 승리에 취해서 즐겨도 되겠지만 위기의식을 놓치지 말고 잘 해나가길 응원합니다.
달의성인 2018-06-14 (목) 02:26
아직 좋아하기는 이르다고 생각되네요..
매 선거마다 관심을 갖고 선택을 해야한다고 보네요...

일단 박멸이 먼저인 당부터...
명예도 없고 수치심도 없는 그런당에
당적을 두고 입후보 한 사람들...부터.. 차근차근..
그러면서 민주당의 행동을 국민의 눈으로 감시하고 질타하고 선거로 선택해야한다고 봅니다..
ktiro 2018-06-14 (목) 02:26
정치권에서 국민의 심판을 무서워하지 않는다면 소멸의 길을 걸을거라 확신하는 선거였습니다.

진정 국민의 승리입니다.

민주당 안주하면 똑같이 당할겁니다.
글쓴이 2018-06-14 (목) 02:38
그렇습니다. 더 긴장 해야 할것은 민주당 입니다. 정신 차려서 문대통령 돕고 국민을 위해서 일해야 합니다.
이 압도적인 승리는 민주당에 대한 경고이기도 합니다. 국민들은 바보가 아니죠. 휘둘리지도 않으며
더이상 선동당하지 않습니다. 이번 지선은 그야말로 국민의 완승이라고 생각합니다.
차라리 조금이라도 발정당이 자리를 떼어 갔으면 적당히 돕다가 총선대비할 때까지 여유롭게 갈텐데
그러지 않게 되었죠. 무조건 발에 땀나도록 일해야 합니다. 열심히 해서는 안됩니다. 잘 해야 하죠.
국민의 한사람으로서 그들에게 기회를 준 한 사람이지만 역시 국민은 위대했고 무섭다는걸 소름돋게  느끼고 있습니다.
내가 내손으로 심판 했음에도 이 공포감... 뭐랄까 공포감보다도 압도적인 힘이라는게 이런것이구나 느끼고 있습니다.
정말 문대통령을 도와서 잘 해 나가야 합니다. 문대통령과 함께 끝까지 해야 합니다.
국민들은 이미 문대통령을 도와주고 있고 믿고 지지합니다.이번 지선을 통해서 확실히 보여줬죠.
죽을 힘을 다해서 일하고 있는 대통령 입니다. 꼭 잘 할것이라 믿고 지켜 봐야 합니다.
이제 시작입니다. 꼭 잘 할것이라고 믿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