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여자친구 우울증 정말 힘드네요..

 
글쓴이 : 익명 날짜 : 2019-09-08 (일) 17:26 조회 : 4651 추천 : 13  
5년째 여자친구랑 사귀고 있습니다
우울증 약도 먹고 치료도 받고 있는데
크게 나아지는건 없더군요.
그냥 현상 유지 입니다.
한달내내 기분이 좋다가도 병이 도지면
뜬금없이 말도 안되는걸로 사람잡고
시비걸고...받아주는것도 하루이틀이지
정말 저도 이제 몸과 마음이 다 지쳤습니다.
사랑이고 나발이고 이거 진짜 주변사람 미치게
하는병입니다. ㅠㅠ
하루빨리 저도벗어나고 싶어도
그 놈의 정이 먼지 참 힘드네요..
 [eTo마켓] [이토랜드최저가]미친무게 4.6g 베타티타늄 블루라이트 차단 안경 (4) 

히어로79 2019-09-08 (일) 18:03
경험에 의해서 말하면
우울증이라면서 님한테만(혹은 본인포함 가족등 가까운사람) 그러는거면 그냥 헤어지고 싶어서 그러는거임..
아니라고 그렇게 부정하고 싶고 여자친구도 그렇게 말하겠지만..실상은 그게 맞음..
소위말하는 권태기같은거일 가능성이 가장 높음..
여자친구는 헤어지고 나면 바로 나을거임..

님도 마음 굳게먹고 헤어지는게 속시원할겁니다.
인연이 되면 만나는거고..
또한, 인연이 되야 계속 만나죠..
     
       
네로미123 2019-09-08 (일) 22:02
반대로 자기 인생에서 지금 남자 하나만 믿고 남자에게만 의지하고 있었던거라면요?

모든걸 잃고 여자가 어찌할지 모르는데..위험한 조언같아요
          
            
히어로79 2019-09-09 (월) 00:08
드라마 너무 많이 보시는거 같네요..ㅋㅋㅋ
그럴리는 없다고 보네요..

그리고 글쓴님은 그런 언급도 없네요..
굳이 안하셨을수도 있지만 저런 고민하는 상황이라면 님이 말하는 부분이 있다면 언급하셨을거라 봅니다.

또한, 저는 가능성에 대해 이야기했을뿐이고 꼭 해야한다는게 아니죠..
조언이라는게 본인이 아는 정보에 범위내에서 하는거죠..
그런 상황이 있다면 저도 다른 이야기를 할수 있는거구요..
그리고 그런 상황이 있다면 글쓴님이 생각해보고 판단하겠죠..당사자 인데요..
          
            
토랭나이스 2019-09-28 (토) 15:35
자기 우울증을 남자에게 퍼붓는 건....남자를 의지하는게 아닙니다.
그냥 남자를 감정의 쓰레기통으로 사용하고 있는 것뿐이죠.
의지가 필요하다면, 정신과나 상담센터를 가야겠죠.
          
            
허위가식위선 2019-10-05 (토) 00:01
이건 먼 개소리야 ㅋㅋㅋㅋㅋ
의지하고 있다면, 더더욱 그렇게 대하면 안되는거지

개똥으로 알고 개똥으로 대해놓고선
떠나가면 떠난 사람 탓이라 하는 거랑 뭐가 달라요...
USNewYork 2019-09-08 (일) 18:04
윗분처럼 사소한 경우도 있지만,결단을 하셔야 될것 같습니다
결혼이나 임신여부는 어떠신가요
우울증은 부모나 형제자매의 영향 또는 자라온 환경이 영향일수 있기도 합니다.
두분만의 문제만 아니라 미래에 태어날 2세도 그 고통을 무죄 상태에서 피해를 입게 된다는 점,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사랑으로 모든것을 감내하느냐 or 중대한 결단을 택하느냐의 시간의 갈림길에 있다는것이죠.
콩나물밥 2019-09-08 (일) 18:19
우울증은...
결혼후나 출산후 등에 더 심해질수도 있습니다...
평탄한 가정을 이루기는 좀 힘들어질수도 있습니다...
그러한 증상 있는 분들과 헤어지는건, 그 우울증으로 인하여 더 어려울수도 있겠네요...
심사숙고 하시길...
백곰™ 2019-09-08 (일) 22:24
멀쩡한 사람 둘이 만나살아도 어려운데 정신적질병이 있다면 정말 힘드실겁니다..
내가 힘든건 참을수있어도 우리 애들입장도 어려울겁니다..더구나 그 영향받아 애들도 그런게 생기면 아빠입장에서는 미쳐버릴수도..
미녀가조아 2019-09-08 (일) 22:41
정이 문제가 아니고
갈아탈 여자가 없다는게 현실적인 이유 아니겠어요?

더 이쁘고 성격도 좋은 여자랑 썸이라도 타봐요
어떻게해야 잘되볼까 궁리하느라
이런 고민할 시간도 없지

그리고 그 여자 그거 우울증은 있겠지만
님에게 ㅈ 같이 구는거 우울증 때문 아니에요.
사회 생활은 곧잘 하지요?
어렸을 때부터 수십년에 걸쳐 형성된 인격. 성격입니다.
약이나 노력으로 어찌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니,

손절하시던가 보듬으시던가 택하시는수밖에 없습니다.
꿈꾸는굼뱅이 2019-09-09 (월) 00:36
전 그냥 헤어짐을 택했습니다.
헤어지면 님도 나아지고 여자분도 바로 나아집니다.
멘탈이 문제있는데 그걸 옆사람에게 표출하는 건 자아가 덜 성숙해서  라고 봅니다. 나쁜거에요.
A모씨 2019-09-09 (월) 17:51
뭐...약을 제 때 안챙겨드시는게 아니라면 우울증 유발 요인이 여친분 곁에 있는듯
가족이나 환경, 아니면 스스로에 대한 낮은 자존감 등이 문제가 계속 있다면 약은 정말 그냥 임시방편...
니트로이드 2019-09-09 (월) 21:36
우울증 힘들어요.
그래도 옆에 있어주시고, 같이 야외 활동 많이 해야합니다. 햇빛을 많이 봐야해요 땀도 흘리고..

등산 레저 산책 자전거 등등

햇빛보고 땀흘리는게 가장 확실해요. 약도 난중에 불심감만 생겨요. 저희 어머니가 그랬거든요.

같이 해야해요. 같이 운동 여행 그면 좋아 져요. 시간이 들어갈뿐이지 분명 좋아져요.  아 규칙적인 생활은 당연필수
으악새 2019-09-10 (화) 01:25
결혼후에 나아지겠지하면 늦습니다. 제 친구도 이혼했습니다. 치료의지 없고 그렇다면 눈딱 감으시길.. 우울증 결혼생활힘듭니다.
앵양33 2019-09-10 (화) 09:47
하..저도 몇개월 사귄 여자친구가 조울증 비슷하게 있는데 힘드네요.
10살 차이라 귀엽다고 넘겼는데 며칠전 또 그러길래 그냥 헤어졌습니다..
이게 반복되는거라 결혼 생각하니까 앞이 막막하더라구요.
도키마조 2019-09-10 (화) 14:20
우을증에는 여러가지 상황이 있어서 쉽게 뭐라고 말씀드리기는 힘들지만,
조심스럽게 글 남겨 보겠습니다.
여자친구와 한번 진지하게 솔찍하게 대화를 한번 하는건 어떨까요?
우을증이 오는 수만은 이유가 있겠지만, 우을증이 나아지지 않는 이유는 분명이 있을껍니다.
그리고 그 부분에 대해서 솔직하게 대화를 하고 그 문제에 대해서 해결책을 찾아 보는게 어떨까 생각합니다.
의외로 사람들은 서로의 감정에 대해서 스스로를 속이는 경우가 많다고 들었습니다.
화병이라는것도 일종의 그런걸로 알고 있고요, 님께서 여자친구의 기분을 맞추거나 위로를 하거나 하는것들로
여자친구 분의 우을증이 낳아지지 않는다면, 서로 대화를 통해서 우을증의 원인을 찾아 가는것도 나쁘지 않은 방법 일꺼라고 생각합니다. 사람은 문제의 해결 보다는 그 문제를 솔찍하게 바라보고 털어 놓는것만으로도 마음의 무게를 줄일수 있다고 알고 있습니다.
별 도움은 되지 않겠지만, 한번쯤 해볼만 할거 같아서 이렇게 적습니다.
Smile에스 2019-09-16 (월) 23:11
호전된다는 보장도 없고 길게 보면 더 복잡해지는 문제군요.

우울증은 치매 발병의 높은 위험인자라는건 이미 의학계에서도 부정하지 않는 사실이에요.
우울증. 무기력.  수치심. 의욕저하. 죄책감. 피해 질투 등 갖은 망상. 다 연결되는 것들인데..

언제까지 연이 이어질지 모르겠이나
냉정하게 말해서 연이 이어지는 줄곧.. 노년기 까지도 남들 보다 몇 배의 희생과 인내가 필요할겁니다.

장기적 안목으로 보심이...
잉글리시블랙… 2019-09-23 (월) 14:20
우울증은 못고치는 병입니다. 결혼할 사이가 아니라면 다른 분을 찾아보세요. 정말 삶이 너무 지치고 힘듭니다.
남자는허뤼 2019-09-23 (월) 16:49
지인이 우울증 겪는 부인과 결국 이혼했습니다.

결혼전에도 약간 있었는데 지인의 노력으로 잘버텼고,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았는데,

우울증이 도져서 아이가 우는데도 자기우울에만 빠져 아이를 케어 못하는거 보고 참고 참다가 결국 이혼 했다더군요.

환경과 환자 자신의 의지가 정말 많이 필요한 병입니다.
펀딕 2019-09-28 (토) 06:17
우울증이 사귀기 전에는 없다가 최근부터 발생하기 시작한거면 일단 받아주시구요
그게아니라면 헤어지세요..
토랭나이스 2019-09-28 (토) 15:37
너무 늦었을지 모르겠는데.....
이 책이라도 한번 참고해 보세요.
https://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temId=121980783

그리고 여자친구를 위해. 님도 같이 우울증에 빠지는 건... 서로를 위해 좋은일은 아닙니다.
TigerCraz 2019-09-29 (일) 12:53
성수동 서울숲 색채심리치료회관에 가보세여~
대구거상 2019-09-29 (일) 22:51
우울증은 자기비하적인 요소가 강하지 학대적인 요소는 상대적으로 낮은 편입니다.
김민폐 2019-09-30 (월) 02:44
요즘 미생물학에서 이야기하는바로는 장내세균이 영향을 미치기도 한다던데 개선이 될런지는 모르겠네요.
요호부민 2019-10-04 (금) 10:56
무슨 빚을 졌거나 갚지 못할 은혜 같은걸 입지 않은 이상
굳이 내가 떠안아야 할 짐은 아니잖아요
허위가식위선 2019-10-05 (토) 00:02
근데 그거 남자친구나 남편의 입장에서는 결코 해결 못해요. 그냥 거기서 탈출하세요. 애라도 생기면 노답
MayTOne 2019-10-08 (화) 13:38
세상 반이 남자고 여자입니다.
좋은 여자 만나세요.
그 여자분도 더 좋은 남자를 만날 기회를 주세요.
오랑우타니 2020-01-11 (토) 20:14
근본적으로 현재 상황이 해결되지 않는이상 우울증은 근본적으로 해결이 어렵습니다. 개인이 노력한다고 한들 한계가 있어요~
   

고민상담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익명 고민상담 게시판 이용안내  익명 08-21 2
166  중고사기 민사소송 판결문입니다. 이 다음엔 어떻게 하나요?  (3) 익명 04-06 3 115
165  유부녀인 전여자친구가 자꾸 만나자고 하는데..  (20) 익명 04-06 5 1209
164  아버지가 돌아가셨습니다  (8) 익명 04-05 3 419
163  같이 일하는 직장 동료가 협조성이 없어서 큰일입니다.  익명 04-04 3 185
162  회사 파견에 대해서 질문해봅니다.  (2) 익명 04-02 1 228
161  모욕죄로 피소를 당했습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4) 익명 04-01 1 725
160  주말에 어학배우는게 도움이 될까요??  (2) 익명 03-31 2 157
159  가족한테 하는거 봐서 결혼결심했다라고 하는 남자 성향  (4) 익명 03-31 3 209
158  준수한 외모라는 말은 어느 정도인걸까요  (2) 익명 03-31 2 169
157  20후반 3년차 직장인 현실적인 현금흐름표입니다  (2) 익명 03-29 3 858
156  알바를 관두고싶은데 어떻게말하죠?  (13) 익명 03-25 3 607
155  차였네요...  (3) 익명 03-24 7 733
154  퇴근 후 뭔가를 하고 싶은데.... 뭘 해야 할까요?  (2) 익명 03-24 3 265
153  여자친구와 곧 1년인데요. 선물을 뭘 해야할지 고민입니다  (5) 익명 03-24 3 330
152  권고사직 5일전  (15) 익명 03-23 7 1440
151  이게 뭐죠????  (4) 익명 03-23 1 366
150  암웨이에 대해서 아시나요?  (18) 익명 03-23 6 614
149  이성관계 참 어렵네요.  (23) 익명 03-18 5 2911
148  나이 41인데 막막하네요...  (10) 익명 03-18 6 1981
147  취업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6) 익명 03-15 2 700
146  연봉 7천-> 1억 3천 옮겨야 할까요..?  (31) 익명 03-13 6 3527
145  저는 신천지 교육생 입니다. [자필]  (4) 이미지첨부 익명 03-13 19 1752
144  토익공부하려는데 뭘로 해야할지 교재추천좀 해주셔도될까요?  (6) 익명 03-12 1 281
143  취업..일하고 싶네요.........  (25) 익명 03-12 5 1049
142  해외거주중 투표하지 말라는 상사  (1) 익명 03-12 3 398
141  언제쯤 남들처럼 살아갈 수 있을까요?  (8) 익명 03-11 4 645
140  길 중앙 주차, 신고 가능한가요?  (3) 이미지첨부 익명 03-11 2 540
139  컴퓨터 출장 수리 기사 질문  (3) 익명 03-11 3 567
138  입술과 입술안쪽 부었습니다.  (3) 익명 03-06 3 546
137  현직 택시기사인분 있나요?  익명 03-06 1 372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