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결혼을 결심하게된 원인은 '빤스'때문...

글쓴이 : 칫솔과치약 날짜 : 2019-05-21 (화) 23:44 조회 : 93638 추천 : 529  

아래에 욕해달라는 글을 보고 생각나서 몇 자 적어봅니다.


아내랑 연애할 때 전 완전 개털이었습니다.

순간의 실수로 꽤 모아두었던 돈을 한 방에 날려버리고...

다니던 직장은 사장이 부도내고 튀어버려서...

진짜 빈털털이였죠.


그래서 연애하는 동안 데이트비용도 거의 아내가 부담했습니다.

저에게 옷도 사주고 신발도 사주고 속옷도 사주고... 어디 맛집있다고 데려가주고...

다 아내가 저에게 해줬습니다.ㅠㅠ

아내도 박봉이었는데...


정작 아내는 옷도 안사입고...

자긴 아동복 제일 큰 사이즈 입으면 딱 맞다면서 청바지는 아동복을 사입기도 했죠.

아동복이 몸에 맞다는 것도 슬프...ㅠㅠ

(지금도 아들옷 작아지면 아내가 입기도...ㅡ,.ㅡ)

그러면서 저에겐 좋은 옷, 좋은 신발을 사줬습니다.

제 인생에서 첫 오리털 패딩도 아내가 사준거죠.ㅋ


그렇게 시간이 흘러 연애한지 꽉찬 2년째에 가까워지던 겨울...

문득 내가 이러면 안되겟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흔히 하는 생각이 들었죠. '사랑한다면 보내줘야...'라는...

전화해서 솔직하게 말했지요.

내가 이런 상황인데... 너를 계속기다리게 하는게 너무 미안하다...

그랬더니 아내가 만나서 이야기하자고 하더군요.


그래서 다음 날 강남역 커피빈 앞에서 만나기로 했습니다.

밤새 울고 퉁퉁 부은 얼굴로 수원에서 3007번 버스를 타고 강남역에 내렸습니다.


버스에서 내려서 지하상가를 통해 커피빈쪽으로 가다가...

가슴이 철렁 내려앉는 장면을 목격했습니다.

지하상가에 남성용 속옷 매장이 있었는데, 그곳에서 아내가 속옷을 고르고 있더군요...

오늘 헤어질지도 모르는 사람을 위해...


커피빈까지 울면서 뛰어갔습니다.

건물안으로 들어가서 세수를 하고 나오니 아내가 도착했더군요.

아내를 보자마자 꼭 끌어안고 울었습니다.

너 없으면 못 살것 같다고 하면서...

아내가 그러더군요.

"지금 이대로도 난 힘들지 않아. 언제가 잘 풀릴거야...쪽팔리니까 그만 울어.."

그렇게 저희는 결혼하기로 했습니다.


신기한 것이 그때부터 일이 잘 풀리더군요.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일이 잘 되더라구요.ㅠㅠ

헤어졌으면 큰 일날 뻔...


지금도 가끔 제가 그때 아내가 제 빤스 고르던 모습을 못 보고 지나쳤다면 어떻게 됐을까?하는 생각을 합니다.


나중에 아내에게 헤어질지도 모르는 남자꺼 빤스를 왜 샀냐고 물어보니...


자기가 아니면 누가 챙겨주냐고...하더군요. 힝~ㅠㅠ



어쩌면 지금 곁에 있는 사람이 생에 다시 없을 인연일 수 있습니다. 꽉! 잡으세요.

회원게시판 카테고리 다른게시물
칫솔과치약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eTo마켓] [1+1행사] 만성피로, 숙취해소 이거 하나면 해결! 아티초크원액앰플" (27) 

샤르베스 2019-05-21 (화) 23:44 추천 113 반대 3
음 이런여자가 있었다면 꼭 잡았을텐데... 없었습니다.
zeliard 2019-05-22 (수) 06:55 추천 104 반대 2
이게 빤쓰런인가 하는 그건가요
노가다만23년… 2019-05-22 (수) 06:47 추천 25 반대 5
혹시... 지금 당신도 당신의 아내를 위해
속옷을 골라 보셨나요?
혹시 그리 안해보셨다면
꼭 해보세요
아내보다 더는 못해도
아내가 당신에게 해 주는것의 50%라도 해보세요
당신은 더 행복해질 겁니다

멋진 아내, 그 아내를 붙잡은 당신도 멋진 가족이네요
늘 행복 만들어가세요
집사후보생 2019-05-22 (수) 12:51 추천 19 반대 1
백발마녀랑 2019-06-02 (일) 12:26 추천 5 반대 0
저두 45세 쏠로아재이지만 작년까지 만나던 여자가 그랬습니다.  39세에 만나서 가난때문에 결혼도 못하고, 그래서 돈벌기 위해 고위험직종을 택해서 연봉이 1억정도되게되었습니다. 진짜 어깨다나가고 ㅠㅠ 그런데 작년에 허리까지 심하게 다쳐서 그녈 보냈지요. 45년살면서 가장후회하게 만드는 일이네요. 그렇지만 그녀의 행복을 위해서 항상 기도합니다. 글쓰신분은 계속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뭐니뭐니 해도 건강이 최고에요.
탈바인 2019-05-27 (월) 21:31
백발마녀랑 2019-06-02 (일) 12:26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저두 45세 쏠로아재이지만 작년까지 만나던 여자가 그랬습니다.  39세에 만나서 가난때문에 결혼도 못하고, 그래서 돈벌기 위해 고위험직종을 택해서 연봉이 1억정도되게되었습니다. 진짜 어깨다나가고 ㅠㅠ 그런데 작년에 허리까지 심하게 다쳐서 그녈 보냈지요. 45년살면서 가장후회하게 만드는 일이네요. 그렇지만 그녀의 행복을 위해서 항상 기도합니다. 글쓰신분은 계속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뭐니뭐니 해도 건강이 최고에요.
     
       
글쓴이 2019-06-04 (화) 13:16
저도 요즘들어 제일 걱정되는 것이 건강입니다. 몸이 예전같지 않다는 것이 느껴집니다.ㅠㅠ
new새로운출… 2019-06-03 (월) 01:16
이야.... 눈물난다. 행복하세요.
     
       
글쓴이 2019-06-04 (화) 13:17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요~
핀마쿨 2019-06-04 (화) 12:40
유튜브에도 사연 나오더군요~!
     
       
글쓴이 2019-06-04 (화) 13:16
헉!!! 유튜브요??? 어디인지...ㅠㅠ
          
            
KYOzZ 2019-06-06 (목) 09:29
보나마나

텍스트로 영상 만들어서 브금 깔고 한 10분짜리 영상 만들어서

빤쓰때문에 결혼한 썰  이런제목으로 돌아댕기겠죠
금뭬달 2019-06-05 (수) 13:05
아들이 사춘기라고... 잘 사시고 계시답니다.
momag 2019-06-09 (일) 11:33
빤쓰를 입어라 해서 입으면 내 남편이고...
빤쓰를 안입으면 내 남편이 아닙니다 여러분.....
커피담배 2019-06-13 (목) 03:09
간만에 이토 왔는데...오자 마자 이걸 보네요.....
커피담배 2019-06-13 (목) 03:10
우존 2019-06-14 (금) 06:37
행복하시길 빕니다. ^^
인생은한방 2019-06-14 (금) 14:37
아놔 전 와이프가 은행원이라 잡아야 겠다 생각하고 무조건 대쉬해서 잡아서 결혼 했습니다. 여자가 남자 보다 능력 조금이라도 되면  살기 힘듭니다.  지옥을 맛 볼 준비 해야할꺼에요  부럽습니다. 그런 아내의 인성    우리 와이프도 잘해줄땐 잘해준다는..;;
칠퀸 2019-06-15 (토) 21:09
앞으로도 행복하세요 ^^
플라즈마0 2019-06-15 (토) 21:53
인생에서 이처럼 나를 생각하는 사람은 어렸을때는 어머니, 그리고 어른이 되어서는 와이프에요..


와이프 많이 챙겨주세요~ 저도 더 챙겨야 하는데.. 아직 미숙하네요 ^^;;
ㅣㅣㅣㅣㅣㅣ… 2019-06-17 (월) 16:59
500번째 추천드립니다
박마루 2019-06-20 (목) 09:32
행복하길 바랍니다.
뜬다TV 2019-06-21 (금) 11:28
지옥을ㅈ왜가누
BlackRock 2019-06-21 (금) 23:22
천생연분이신가봅니다 가정에 행복이 깃들길 바레요
inertia 2019-06-26 (수) 20:18
쪽팔리니까 그만울어 가 제일 와닿는군요
하록신화2 2019-07-19 (금) 20:09
왜 좋은여자는 좋아하는 남자가 있을까요?
이 비밀만 푼다면 인생이 행복할텐데 ㅎ
처음  1  2  3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4
 덴마크 시계 오바쿠(OBAKU) V208GMCJRN 시계 특별 세일합니다. GVG스토어 08-25
21169  [정보] 대한민국의 정찰자산... (55) 스샷첨부 Orange16 00:39 14416 40
21168  [기타] 민주화 논란 이후 전효성의 자세 (89) 스샷첨부 김이토 00:07 20997 46
21167  [기타] 데프콘 에반게리온 손절 선언 (91) 스샷첨부 허니캉 08-24 31596 76
21166  [정보] 찌개 레시피 모음 (66) 스샷첨부 두리와뿌끼 08-24 17855 63
21165  [유머] 홍대 폭행당한 일본녀 주작 의심 정황 (124) 스샷첨부 김RG 08-24 42529 70
21164  [연예인] 민지현 한복을 벗는데.. (54) 스샷첨부 재래식119 08-24 44048 36
21163  [회원게시판] 안젤리나 졸리 한국생활 한다. (120) 스샷첨부 fourplay 08-24 29869 30
21162  [기타] 휴가 망친 숙박어플 (95)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4 50444 61
21161  [기타] 20대 고독사 여성 유품 정리후기.jpg (106) 스샷첨부 뚝형 08-24 52235 57
21160  [동물] 하이에나 20마리에게 둘러싸인 숫사자의 최후.JPG (6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8-24 30127 55
21159  [회원게시판] 옥천hub상하차 야간알바를 해봤습니다. (61) 버령 08-24 20451 55
21158  [기타] 중국인 악플에 참다참다 결국 터진 한국 배우.jpg (85) 스샷첨부 라비77 08-24 33443 141
21157  [블박] 늦었는데 언놈이 차를 막아놨냐.GIF (96)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8-24 42769 64
21156  [반려동물] 멍청멍청 열매 먹은 브라우니! (43)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8-24 15189 33
21155  [기타] 일이커진 제주도 카니발 기사 (106)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3 54483 69
21154  [기타] 엄청난걸 도입하려는 한국군 .jpg (210) 스샷첨부 천마신공 08-23 53330 50
21153  [유머] 최근 저가 코스프레 근황 (85) 스샷첨부 호감임 08-23 37954 76
21152  [연예인] [아이즈원] 묵직한 크롭티 은비 (41) 스샷첨부 품번다는남자 08-23 27278 46
21151  [회원게시판] 캐논 총판에서 11년동안 일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104) 오빠믿으면홍… 08-23 26364 156
21150  [반려동물] 첫눈에 반한 고양이 (34) 스샷첨부 장멍청 08-23 15135 34
21149  [기타] 이경규 마음에 든 장성규의 솔직함.jpg (68) 스샷첨부 alllie 08-23 40432 57
21148  [연예인] 신재은 남친 1인칭 시점 (43) 스샷첨부 재래식119 08-23 51363 51
21147  [유머] 본인의 한국말 실력을 숨겨야했던 조나단.jpg (64) 스샷첨부 뚝형 08-23 39557 50
21146  [엽기] 한강 토막살인범 장대호 정체 (62) 스샷첨부 빅꾸이맨 08-23 48655 62
21145  [연예인] 모델 지수 (70) 열두빛깔의별… 08-23 46868 102
21144  [동물] 뽀뽀에 답하는 앵무새 (29) 스샷첨부 천마신공 08-23 19857 72
21143  [동물] 고양이를 위한 모자.gif (45) 웨이백 08-23 21451 89
21142  [유머] 연대 기숙사 인싸녀.JPG (99)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8-22 67879 65
21141  [연예인] 속바지를 깜빡한 AOA 민아 (89) 스샷첨부 재래식119 08-22 52074 56
21140  [기타] 사기꾼 참교육 시키는법 (372) 스샷첨부 잇힝e 08-22 39677 288
21139  [유머] 딸바보가 되는 이유 (94) 스샷첨부 한마루 08-22 45387 112
21138  [유머] 인터넷 올라온 카톡보고 마누라한테 써먹어봄.. (77) 스샷첨부 황금복돼지 08-22 59237 108
21137  [동물] 시바!!!공만 달라고 (51)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2 29293 87
21136  [정보] 대한민국의 아름다운 영토 독도 (33) 스샷첨부 블루복스 08-22 23961 88
21135  [기타] 너무 예뻐서 대인기피증에 걸렸었던 여자 (88) 스샷첨부 김이토 08-22 57638 77
21134  [기타] 미주 한인들의 단결 (94) 스샷첨부 블루복스 08-22 36334 136
21133  [영화게시판] 엑시트 (EXIT, 2019) (72) 스샷첨부 제임스본 08-22 25360 36
21132  [기타] 방금 올라온 안재현 인스타 글 (223) 스샷첨부 이규뽀 08-22 43450 80
21131  [연예인] [프로미스나인] 채영이의 원피스핏........ (36) 스샷첨부 품번다는남자 08-22 31402 39
21130  [블박] [블박]고속도로 레이스 사고.gif (121) 스샷첨부 산꾼 08-22 26124 88
21129  [회원게시판] 한국인이라 고용되고, 한국인이라 짤렸습니다 (87) 아갈쓰 08-22 21787 62
21128  [기타] 전세계에서 일본만 볼수 있는 현상 (84)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2 37167 164
21127  [반려동물] 저스트 원 텐미닛! 브라우니 삐친 시간~ (19) 스샷첨부 치약과칫솔 08-21 15044 32
21126  [회원게시판] 미국 그냥 대학교와 서울대의 차이 (120) 스샷첨부 백년전쟁 08-21 28802 153
21125  [기타] 2d가 우월한 이유. JPG (85) 스샷첨부 패션피플 08-21 50033 10
21124  [유머] 쩍벌을 이해하게된 여성들.jpg (106) 서울팽 08-21 55285 68
21123  [회원게시판] 취직했어요 꺄홓!! (137) ImSoGood 08-21 25769 106
21122  [엽기] 피시방 알바한테 수면제 탄 커피 준 정신병자 (129)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1 50637 114
21121  [감동] 한분이 천국으로 가셨습니다 .jpg (133) 스샷첨부 시티은행 08-21 42742 218
21120  [유머] 컬링 안경선배 근황 (51) 스샷첨부 이튼 08-21 55249 69
21119  [유머] 어린아내 (104) 스샷첨부 흐아앙갱장해 08-21 56778 65
21118  [기타] 젊은 여자를 강간 안하면 남자가 아니지 (106)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1 53637 86
21117  [연예인] 미스맥심 우승자 이예린의 치마 정리 (47) 스샷첨부 재래식119 08-21 53131 50
21116  [기타] 일본이 조금 부러운 것 한가지 (71) 스샷첨부 블루복스 08-21 36173 117
21115  [회원게시판] 아파트 관리사무실근무 참 힘드네요 (135) 리플레시아 08-21 18747 113
21114  [연예인] 러블리즈 지수 허리 골반라인 ㅎㄷㄷ (50) 사나미나 08-20 39119 51
21113  [동물] 심장이 살살 녹는다 ㅎㅎ (65)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20 29989 99
21112  [엽기] 목동 어느 아파트가 소송을 낸 이유 .jpg (149) 스샷첨부 천마신공 08-20 43273 109
21111  [유머] 조국 끝났네요....jpg (140) 스샷첨부 노랑노을 08-20 57348 313
21110  [유머] 병뚜껑 챌린지 끝판왕.햘 (91) 스샷첨부 Leego 08-20 43759 5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