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7/22] (정보) 순도 100% 일본 제품 (25)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기타]

[뉴스] FATF 암호화폐 규제 권고안 최종 발표…거래소 간 고객정보 공유 의무 ‘확정’

 
글쓴이 : 기후변화 날짜 : 2019-06-22 (토) 20:17 조회 : 264 추천 : 1  

출처: https://kr.investing.com/news/cryptocurrency-news/article-199445

FATF 규제 권고안 최종 발표…거래소 간 고객정보 공유 의무 ‘확정’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36개 회원국에 암호화폐 최종 규제 가이드라인을 제시했다.

21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FATF는 각 국가가 암호화폐 거래소를 포함한 '가상자산서비스제공업체(VASP)'에 적용할 규제 권고안을 발표했다.

FATF 최종 권고안에 따르면, 국가는 "자금을 보내는 암호화폐 취급업체가 정확한 송금인 요구 정보와 수취인 요구 정보를 획득·보관하고 이를 수취기관에 제공하는지", 그리고 "수취기관이 송금인 요구 정보(일부)와 정확한 수취인 요구 정보를 획득·보관하는지"를 분명히 확인해야 한다.

자금 송금 시, 취급업체가 확인·보관해야 하는 고객 정보는 (i) 송금인 성명, (ii) 거래 처리에 사용된 송금 계좌번호 (예: 암호화폐 지갑), (iii) 송금인 주소 또는 국가등록 신분번호 또는 신원 식별이 가능한 처리업체 등록 고객번호(거래 번호 불가), 또는 출생연도, 출생지, (iv) 수취자 성명, (v) 거래 처리에 사용된 수취계좌번호(예: 암호화폐 지갑)다.

이는 지난 2월 공개된 규제안에서 업계의 우려와 반발을 샀던 '15조 7(b)항'으로 오랫동안 은행 산업에 적용해온 '트레블 룰(Travel Rule)'과 동일한 내용이다.

암호화폐 업계는 수취인 정보까지 확인하는 것은 기술적으로 불가능한 부분이며, 이용자 프라이버시를 해치고, 오히려 시장을 음지화해 법집행을 방해할 수 있다고 우려를 표했다.

업계는 비엔나에서 민간 부문 자문회의를 열고 이러한 주장을 기관에 전했으나 FATF는 해당 조항을 공식화했다.

FATF 최종 권고안에 따르면, 사업으로 진행되는 경우 암호화폐 지갑을 통해 자금을 전송하는 개인도 VASP로 간주되며 라이선스 획득이 의무화된다.

권고안은 “VASP는 (법인이 아닌) 자연인일 경우에도 라이선스를 획득하고, 업체가 소재한 사법권에 등록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상품 구매, 서비스 이용 등 암호화폐를 일회적으로 거래, 송금하는 개인은 VASP로 간주되지 않는다. 해외 VASP에 대한 등록 의무는 각 국가가 결정할 수 있다.

FATF는 관할 당국이 “필요한 법률·규제 조치를 취해 범죄 세력이 이익을 보유하거나 유용하거나 실질적인 소유자가 되는 것을 방지해야 한다"며, 오픈소스 정보 및 웹문서에서 정보를 발췌하는 웹 스크레이핑 툴(web-scraping tools)을 사용해 미등록, 미승인 운영을 파악할 것 또한 권고했다.

VASP는 주주, 사업 운영, 사업 구조 등을 바꿀 때도 당국으로부터 사전 승인을 받아야 한다.

또한 취급업체는 암호화폐 거래 출처를 모호하게 하는 믹서, 텀블러 등 관련 툴 사용 문제를 관리, 해결해야 하며, 제재 인사 관련 거래를 지원해서는 안 된다.

21일(현지시간) 플로리다 올랜도에서 열린 FATF 총회에서 미국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은 "핀테크 분야가 불법 세력에서 한 걸음 멀어졌다"며, "이번 주까지 합의된 표준과 가이드라인을 채택해 VASP가 음지에서 운영되지 않도록 해야 할 것"이라는 밝혔다.

FATF는 자금세탁 및 테러자금조달 방지를 위한 국제기구다. 해당 권고안은 구속력이 없지만, 실제적인 국제 규범으로 작용하기 때문에 회원국은 이를 토대로 법률과 규정을 수립하게 된다.

FAFT는 회원국이 권고안을 이행하는지 정기적으로 평가하고 제재 조치를 취하기도 한다. 이를 따르지 않을 회원국은 블랙리스트에 올라 해외 투자 부문 등에서 타격을 입을 수 있다.

FATF는 성명을 통해 "가상자산(암호화 자산)의 범죄, 테러 악용 위험은 ‘중대하고 시급한 문제"라고 밝히며, 회원국이 "내년 6월까지 12개월 간 권고안을 검토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 주 뒤인 28일, 29일에는 일본 오사카에서 G20 정상회담이 열린다. 암호화폐 규제를 통일하고자 하는 G20은 이달 초 진행된 관련 회의에서 FATF 암호화폐 규제 권고안을 준수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나눔이벤트) 고기,김치,갈비만두 5봉 9명 나눔 (559)  

   

재테크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eTo마켓] "플플 X 이토랜드 2nd 콜라보" 핑크장미 고급에디션 꽃파는아죠씨 07-22
1031 [기타]  [뉴스] 현대자동차 2분기 영업이익 1.24조원..전년동기비 30.2%↑- 공시  기후변화 14:37 0 262
1030 [기타]  [뉴스] 반도체 D램 가격, 일 수출규제 후 2주만에 25% 급등  (1) 기후변화 07-20 0 2160
1029 [기타]  [뉴스] 美 재무장관 "초강력 규제로 '디지털판 스위스 은행' 막겠다"  (2) 기후변화 07-19 1 588
1028 [기타]  [뉴스] 외신 "리브라 상원 청문회서 3분에 한번 꼴로 '신뢰' 언급"  기후변화 07-19 0 246
1027 [기타]  [뉴스] 최종구 금융위원장 “인사권자에 사의 표명”  기후변화 07-18 0 163
1026 [기타]  [뉴스] 한영회계법인 “삼성 주문대로 ‘에피스’ 가치 부풀렸다”  기후변화 07-18 0 166
1025 [기타]  [뉴스] 한은, 기준금리 0.25% 인하···경제성장률도 2.2% 하향 조정  기후변화 07-18 0 105
1024 [기타]  [뉴스] 트럼프 “이란과 많은 진전…정권 교체 안 원해”  기후변화 07-17 0 243
1023 [기타]  [뉴스] 일본 ‘화이트리스트’ 제외 땐 기술 교류까지 막혀  기후변화 07-17 0 412
1022 [기타]  [뉴스] 일본, 반도체 소재 ‘제3국 우회’도 차단  기후변화 07-17 0 342
1021 [기타]  방탄 인형 리셀해서 제테크하세요  (3) 소울뮤직 07-17 0 475
1020 [기타]  [뉴스] 분양가상한제 민간 확대 초읽기···“당정청 이견없어 세부안 다듬는 중”  기후변화 07-16 1 332
1019 [기타]  [뉴스] 거래소, 메릴린치 '허수주문'에 1.8억 제재금 부과  (3) 기후변화 07-16 0 324
1018 [기타]  [뉴스] 임대업자 ‘절세 꼼수’에 막힌 오피스텔 세입자들 전입신고  (1) 기후변화 07-16 0 629
1017 [기타]  [뉴스] 한국, 교역 줄어도 20년째 '일본의 무역 흑자국 3위'  (1) 기후변화 07-12 2 717
1016 [기타]  [뉴스] 파월 연준 의장, 무역 및 글로벌 성장 우려에 이달 말 금리 인하 시사  기후변화 07-11 1 137
1015 [기타]  [뉴스] [단독] 보톡스 1위 메디톡스, 허가 전 미검증 약품 ‘불법 유통’  (1) 기후변화 07-10 1 455
1014 [기타]  [기고]일본의 무역보복, 정면돌파의 길  기후변화 07-10 2 400
1013 [기타]  [뉴스] [단독] ‘주력상품’ 메모리용 감광액은 ‘정상 수입’…비메모리용만 규제  기후변화 07-10 1 250
1012 [기타]  [뉴스] (요지)-日 수출제한조치 장기화 가능성..대처에 정부 지원 총동원 - 문 대통령  기후변화 07-10 1 243
1011 [기타]  [뉴스] 6월 취업자 28만1000명 증가...1년5개월만에 최대폭  기후변화 07-10 1 171
1010 [기타]  [뉴스] 韓, WTO서 日 수출규제 철회 요구..日 "WTO 규정에 부합"  (2) 기후변화 07-10 1 306
1009 [기타]  [뉴스] 美 6월 일자리수 급증..연준 7월 25bp 금리 인하 전망  기후변화 07-08 1 395
1008 [기타]  [뉴스] (프리뷰)-美 6월 비농업부문 일자리수 16만개 증가 전망  기후변화 07-05 1 193
1007 [기타]  [뉴스] 지난해 국민연금 금융투자 수익률 마이너스 기록  기후변화 07-05 1 246
1006 [기타]  [뉴스] 광주 아파트 분양가 ‘묻지마 폭등’ 6개월 새 3.3㎡당 437만원 올라  (1) 기후변화 07-04 1 822
1005 [기타]  누가 그러드라. 손정의 한테 *** 사달라고.  (5) 이미지첨부 영원한소년 07-04 1 1480
1004 [기타]  [뉴스] 국내 반도체 장비·소재 존재감 '미미'  기후변화 07-03 1 736
1003 [기타]  [뉴스] 식약처,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허가 취소 최종 확정  (6) 기후변화 07-03 1 474
1002 [기타]  [뉴스] 당정 “반도체 소재·부품·장비·개발에 연 1조원 집중투자”  (5) 기후변화 07-03 1 3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